‘함께나눔’ 사회봉사대상자에게 사랑의 쌀 전달

농협안성시지부·고삼농협·미양농협 사랑나눔 실천

 농협안성시지부(지부장 김상수)와 고삼농협(조합장 윤홍선), 미양농협(조합장 김관섭)은 지난 20일 평택 준법지원센터에서 연말을 맞아 소외계층 사회봉사대상자 지원을 위해 사랑의 쌀을 기증했다.

 이번에 전달한 사랑의 쌀은 올해 안성지역에 평택보호관찰소 사회봉사대상자로부터 농촌일손을 지원받은데 대한 감사와 함께 연말을 맞아 열악한 환경에서 어렵게 생활하는 불우 보호관찰대상자와 사랑의 마음을 나누고 건전한 사회인으로 성장했으면 하는 마음으로 마련됐다.

 이날 안성시지부와 미양농협은 안성쌀 20포/10kg를, 고삼농협은 잡곡세트 10박스를 전달했으며, 평택관내 농협에서도 쌀 40포를 각기 전달했다.

 금년도 사회봉사대상자 중 안성지역에 총 576명이 지원되었으며, 주로 고삼, 미양, 일죽 지역에 투입되어 일손이 부족한 농가 등에 큰 도움이 되었다는 것이다.

 농협안성시지부는 “영농철 사회봉사대상자 일손지원이 필요한 농가는 해당 지역농협 지도과에 신청을 하면 평택과 안성이 격주로 지원됨에 따라 일손투입은 유동적일 수 있지만, 지원순위는 고령자와 장애(상해)를 입은 농가를 우선적으로 지원하게 된다”고 했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선거운동보다 신종 코로나19 차단을 위한 방역이 우선이다”
이번 4월 15일에 총선과 함께 치러지는 안성시장 재선거에 미래통합당 으로 출마하는 김의범 예비후보는 27일 보도 자료를 통해 “대면접촉 선거운동을 전면 중단하겠다” 선언했다. 앞으로 선거운동은 시민의 안전을 위해 위와 같이 밝혔다. 첫째, 코로나19 방역활동에 집중하겠다. 모든 일정을 최소화하고 자원봉사자들과 방역활동을 하는 것이 우선이라고 생각한다. 이에 청년 지지자들과 함께 매일 안성시민들이 많이 이용하는 다중이용시설을 중심으로 방역활동을 실시하겠다. 둘째, 대면접촉을 통한 선거운동을 중지하겠다. “시민들과 대면접촉을 통한 선거운동을 하지 않고 온라인을 통해 시민들과 소통을 이어나가고, 차량이 통행하는 로터리에서 차량 유권자들에게 인사하는 정도로만 선거운동을 하겠다.”고 밝혔다. “코로나19가 27일 오전 9시 1,595명이 확진자가 확인되었다.”전제하고 “시민여러분께서도 모든 생활과 활동에 심리적으로 많이 위축되었을 것으로 생각 합니다. 확진자를 최소화 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시민 개개인이 위기상황을 인식하셔서 코로나19 대응법을 숙지하시고 스스로의 위생에 최선을 다해 주셨으면 합니다. '최선의 위기관리는 미연에 방지하는 것' 입니다.”라면서 “하루빨리

안성의 모범지도자

더보기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