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학용 의원, 대림동산축구장 인조잔디 교체 위한

행정안전부 특별교부세 5억원 확보

 김학용 국회 환경노동위원장이 대림동산축구장 인조잔디 교체공사를 위한 행정 안전부 특별교부세 5억 원을 16일 확보했다고 밝혔다.

 대림동산축구장은 지역 내 생활체육 동호인과 인근 주민 다수가 이용하는 시설 (주민수혜도: 공도/대덕/미양 주민 84,298명)로서, 인조잔디 노후화가 빠르게 진행되어 이용자들이 운동 중 타박상·화상 등 부상이 잦아 인조잔디 교체 및 바닥 정비가 필요하다는 요구가 적지 않았다.

 김학용 의원은 지역 축구 동호인들의 요청을 바탕으로 행정안전부에 지역현안 특별교부세 지원을 요청, 당국과의 긴밀한 협의 끝에 16일 대림동산축구장 인조 잔디 교체사업에 특별교부세 5억원을 확보하게 되었다.

 김학용 의원은 “이번 특별교부세 지원을 계기로 내년 6월까지 약 7,500㎡ 규모의 축구장 인조잔디 교체가 이뤄지면, 축구장을 이용하는 생활체육 동호인과 주민들이 보다 쾌적하고 안전한 환경에서 생활체육을 즐길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시민들이 피부로 느낄 수 있는 생활의 변화를 만들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사회와 회원으로부터 신뢰받는 안성장학새마을금고
안성장학새마을금고는 본업인 금융적인 역할을 착실히 수행해 지역사회 경제 활성화와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지역 금융기관의 리더로 사명에 충실히 해 온 것으로 알려졌다. 더구나 서민 금융의 중추적인 역할을 담당하는 금융기관으로 어려운 금융 환경과 농촌경제 침체 속에서도 서민 금융 활성화와 소상공인 보호, 육성에 크게 기여해왔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김춘배 이사장은 이에 대해 “우리 안성장학새마을금고는 지역의 대표 서민 금융 협동조합으로서의 위상을 확고히 할 수 있도록 다양하고 질 좋은 금융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은 물론 지역주민들의 눈높이에 맞춰 성실하게 지역사회에 봉사하는 자세로 업무에 임해왔다”고 말했다. 김 이사장은 이어 “안성장학새마을금고는 새마을금고의 설립 목적인 우리 고유의 상부상조의 정신을 바탕으로 1983년 4월 21일 설립 된 이후 사람과 지역을 품는 따뜻한 금융으로 지역사회와 함께 성장해 오늘날 안성지점과 일죽지점을 설치했으며, 지난해 말 현재 자산 1천420억을 달성하고, 1만여명이 넘는 고객을 보유한 지역 선도 금융기관으로 거듭나고 있다”면서 “많은 사회 변화와 경제 격량 속에서도 임‧직원 모두가 항상 도전을 멈추지 않고 한마음 한뜻으로 경제적

안성의 모범지도자

더보기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