죽산농협 하나로마트

무인민원발급기 설치 운영

 죽산면사무소가 사람 이용이 많은 죽산농협 하나로마트에 무인민원발급기를 설치해 지난 17일부터 운영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무인민원발급기는 민원인이 행정기관에 직접 방문하지 않아도 서류발급이 가능하며, 신분증이 없더라도 지문인식을 통해 증명서류를 발급받을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또한 주민등록 등·초본, 지적·토지·건축, 보건복지 및 교육제증명, 지방세·국세 서류 등 약 40여 종의 민원서류를 발급받을 수 있는데 운영시간은 동절기(11월~2월)에는 오전 8시부터 오후 9시까지, 하절기(3월~10월)에는 오전 8시부터 오후 10시까지이다.

 무인민원발급기 운영시간을 죽산농협 하나로마트 운영시간과 일치하도록 하여, 마트를 이용하는 고객들의 민원서비스 접근편의성을 높였다.

 특히 주민등록 등·초본 서류는 민원창구에서 증명서를 발급하는 비용(400원)보다 할인된 가격(200원)으로 발급받을 수 있다.

 조현광 죽산면장은 “각종 민원서류 발급이 가능하니 많은 이용을 바란다”면서 “앞으로도 시민의 입장에서 행정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후보등록 마친 김보라, 이영찬에 소셜미디어 토론 제안
4.15 선거가 26일 시작된 후보자 등록을 기점으로 본격 일정에 돌입했지만 코로나19 종식을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가 권장되면서 후보들이 시민들을 직접 만나기가 쉽지 않기 때문에 자칫 ‘깜깜이 선거’가 될 것으로 우려되고 있다. 이에 김보라 안성시장 후보는 이런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소셜미디어 방송을 통해 “코로나 19 사태를 조속히 마무리 짓기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는 반드시 필요하지만 그렇다고 안성의 미래를 책임질 후보가 누구인지 알아야 하는, 시민의 정당한 권리까지 거리를 두어서는 안 된다.”면서 미래통합당 이영찬 후보에게 소셜미디어 공개토론을 정식 제안했다. 토론 의제는 안성시 현재 진단과 향후 비전, 토론 형식은 페이스북 또는 유튜브와 같은 소셜미디어 공개토론 방식을 선택하고 토론 횟수, 사회자 선정, 시민 참여 방법 등 구체적인 사항은 실무 협의를 통해 결정하기를 바란다면서 3월 29일까지 토론 여부를 확정짓자고 제안했다. 김보라 후보는 “이번 안성시장 재선거는 안성이 미래로 달려갈 것인지, 아니면 과거에 주저앉을 것인지가 결정 나는 중요한 선거다”면서 “미래통합당 이영찬 후보가 안성시장 후보로서 책임성을 갖고 응답해 줄 것으로 믿는다”고 말

안성의 모범지도자

더보기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