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종군 당선인, 더불어민주당 신임 원내대변인 임명

“중앙무대에 존재감 발휘 안성의 자긍심 높이고, 속도감 있게 현안 해결할 것”

 더불어민주당 윤종군 국회의원 당선인이 신임 박찬대 원내대표의 지명으로 원내대변인으로 임명되었다고 밝혔다.

 윤종군 당선인은 “민생경제가 파탄 나고 정치가 실종된 가운데 22대 국회 첫 원내 지도부에서 맡은 임무가 막중하다”지적한 뒤 “국민의 입장을 대변하는 대변인이 되어 실천하는 개혁 국회를 만들겠다”라고 각오를 밝혔다.

 원내 대변인은 원내대표를 보좌하며 민주당 최고위원회 회의와, 화요일 목요일 진행되는 원내대책회의에 참여하는 당내 요직이고, 각종 당 입장, 국회 현안과 관련한 언론 브리핑 등 언론 노출 빈도가 높아 초선 당선자들이 가장 선호하는 당직으로 알려져 있다.

 지역 정가에서는 윤종군 당선인이 초선임에도 원내 대변인이라는 요직에 발탁되어 안성의 각종 현안 해결에 힘이 실릴 것이라는 기대감이 고취되고 있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 심뇌혈관 질환 예방 최선
평택권 지역책임의료기관인 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병원장 임승관)이 ‘세계 고혈압의 날’을 맞아 심뇌혈관 질환 예방 관리를 위한 캠페인을 개최했다. 이번 캠페인은 안성병원 내원객 및 지역주민, 병원 직원을 대상으로 하였으며, 고혈압에 대한 경각심을 높이고 고혈압으로 인한 질병을 예방하기 위해 △식품 모형 판넬 체험 △식품 속 나트륨 함량 알아보기 △고혈압에 좋은 식단 구성표 알아보기 △혈압/혈당 체크, 1:1 상담 건강관리 상담 △감염 예방 손 위생 체험 △심뇌혈관 질환 의심 시 골든아워를 놓치지 않도록 119를 이용하자는 취지의 call 캠페인 등 다양한 건강관리 캠페인으로 구성됐다. 또한, ‘세계 고혈압의 날’ 캠페인을 통해 본인의 혈압수치와 심뇌혈관 질환 예방을 위한 수칙을 잘 실천 할 수 있도록 안내받고 뇌경색, 뇌출혈, 심근경색 등 중증 합병증을 불러 올 수 있는 질병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자 했다. 고혈압이 심뇌혈관 질환의 주요 원인인 만큼, 심뇌혈관 질환이 발생되면 119를 통해 완결치료가 가능한 병원으로 신속 이송할 수 있도록 안내하는 119call 캠페인이 함께 진행되었으며, 코로나19 방역이 완화됨에 따라 느슨해질 수 있는 감염예방 수칙을 다시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