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월 1일부터 경부고속도로 버스전용차로 안성IC 연장 시행된다

김학용 의원 “임기 내 결실을 보게 되어 보람 있게 생각”

 오는 6월 1일부터 4401, 4402 광역버스를 이용하는 안성시민들이 강남역까지 더 편리하게 빨리 갈 수 있게 됐다.

 그동안 출퇴근시간에 버스가 해당 구간에서 자동차들과 뒤섞여 정체되는 바람에 이동 시간이 오래 걸렸었는데 6월 1일부터 시원하게 달리게 됐다.

 김학용 의원은 “자차 이용자 분들의 불편이 다소 있을 수 있으나, 올해 서울-세종 고속도로가 개통되면 교통량이 분산돼 문제가 해소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김 의원은 “제 임기 내 결실을 보게 되어 보람 있게 생각하며, 이번 연장을 계기로 안성시민들의 교통 편의가 한층 더 증대되길 기대된다”고 언급했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 심뇌혈관 질환 예방 최선
평택권 지역책임의료기관인 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병원장 임승관)이 ‘세계 고혈압의 날’을 맞아 심뇌혈관 질환 예방 관리를 위한 캠페인을 개최했다. 이번 캠페인은 안성병원 내원객 및 지역주민, 병원 직원을 대상으로 하였으며, 고혈압에 대한 경각심을 높이고 고혈압으로 인한 질병을 예방하기 위해 △식품 모형 판넬 체험 △식품 속 나트륨 함량 알아보기 △고혈압에 좋은 식단 구성표 알아보기 △혈압/혈당 체크, 1:1 상담 건강관리 상담 △감염 예방 손 위생 체험 △심뇌혈관 질환 의심 시 골든아워를 놓치지 않도록 119를 이용하자는 취지의 call 캠페인 등 다양한 건강관리 캠페인으로 구성됐다. 또한, ‘세계 고혈압의 날’ 캠페인을 통해 본인의 혈압수치와 심뇌혈관 질환 예방을 위한 수칙을 잘 실천 할 수 있도록 안내받고 뇌경색, 뇌출혈, 심근경색 등 중증 합병증을 불러 올 수 있는 질병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자 했다. 고혈압이 심뇌혈관 질환의 주요 원인인 만큼, 심뇌혈관 질환이 발생되면 119를 통해 완결치료가 가능한 병원으로 신속 이송할 수 있도록 안내하는 119call 캠페인이 함께 진행되었으며, 코로나19 방역이 완화됨에 따라 느슨해질 수 있는 감염예방 수칙을 다시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