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사회 발전 앞장

김경수 일심회 회장

 국가법질서 확립과 민생치안의 현장에서 경찰 공직자로 사명과 책무에 충실히 해오다가 퇴직 후 사회봉사에도 솔선참여하고 있는 일심회 김경수 회장은 참된 지도자다.

 김 회장은 지난 1978년 사회 안녕의 불침번이 되기 위해 경찰에 입문한 후 37년간 친절과 봉사로 민경친선의 토대를 굳건히 만들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평소 높은 친화력과 업무역량이 뛰어나 그동안 행정안전부장관 표창 등 26차례에 걸쳐 상을 수상한 김경수 회장은 안성시에서 죽산파출소장, 원곡파출소장, 공도지구대장 등을 역임하면서 안전한 맞춤치안과 친절로 시민들로부터 환영과 찬사 그리고 신뢰를 받아 모범경찰관에게 수여하는 경찰대상을 받은 바 있는 훌륭한 인품과 지역사회 발전의 숨은 공로자다.

 일심회는 안성지역사회에서 30세에서 80세까지 연령상으로 삼대가 한 형제와 같은 돈독한 정을 나누며, 상생하고 있는 순수단체다.

 김경수 경감이 일심회 회장에 취임 후 50명의 회원간 아랫사람은 윗사람을 존경하고, 윗사람은 아랫사람을 존중하는 상경하애 정신함양과 깨끗한 안성만들기 환경정화 활동을 꾸준히 추진하는 등 사회봉사에 앞장서고 있는 모범지도자이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인재육성, 육아보육, 어르신‧장애인, 문화‧안전, 4차산업 등 제시
천동현 미래통합당(전 자유한국당) 안성시장 재선거 예비후보(이하 천후보)가 27일 자신의 선거사무실에서 제2차 공약설명회를 갖고, 2차 ‘안성맞춤 5대 혁신공약’을 발표했다. 천 후보는 “안성맞춤이란 말이 안성의 특산품 유기(놋그릇)가 수요자의 마음에 꼭 들어서 생겨났듯이, 수요자인 시민의 마음을 잘 헤아려야 좋은 정책이 나온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그래서 구석구석 누비는 현장일꾼 하나하나 챙기는 행정일꾼을 자임한 것이다. 우리 안성에서 봉사활동, 사회활동 제대로 안 해본 정치꾼들이 말만 번지르르 내놓는 공약은 빌공(空)자 헛공약일 뿐이다.”며 특유의 ‘일꾼론’을 재차 강조했다. 이날 발표한 ‘행복도시 청사진’ ‘안성맞춤 5대 혁신공약’ 역시 민생현장에서 만난 시민들이 이구동성으로 주문한 내용을 정책으로 반영한 것이라는 설명도 곁들였다. 천 후보가 이날 제시한 ‘안성맞춤 5대 혁신공약’은 다음과 같다. △미래를 위한 인재육성 .안성미래센터 설립(다중지능 MI검사 및 교육실시) .고등학생 학습지원센터 설치 시행 .고등학생 직업교육 지원 .공도지역 고등학교 신설 .서울지역 학사 건립 및 타지역 기숙사비 지원 △걱정 없는 육아보육 .임산부 영유아 맞춤형 모

안성의 모범지도자

더보기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