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경기도 특별조정교부금 32억원 확보

10년간 지연된 모산-소현간 도로확포장 공사 곧 발주

아양도서관 건립, 용설호 문화마을 산책로 조성사업 활기

 안성시가 올 상반기 경기도 특별조정교부금 32억원을 확보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에 확보한 특별조정교부금은 모산-소현간 도로확포장 공사 10억원 아양도서관 건립사업 10억원 한천제방 연결공사 6억원 용설호 문화마을 산책로 조성사업 6억원 등 총 4개 사업에 32억원으로, 그 동안 예산확보에 어려움을 겪었던 사업추진에 활기를 띄게 되었다.

 특히, 모산-소현간 도로확포장 공사의 경우 지난 2009년에 설계가 완료된 사업이지만 지원예산 부족으로 2015년에 보상이 시작되는 등 그동안 사업추진이 부진했었는데 이번에 특별조정교부금 확보를 계기로 오는 2022년 준공에 파란불이 켜졌다.

 아양도서관 건립사업 역시 2020년 개관 목표에 한 발 더 가까워졌으며, 한천제방 연결공사와 용설호 문화마을 산책로 조성사업은 전체 구간 중 연결이 되지 않은 일부 구간을 연결, 농기계 이동 및 탐방객의 편의를 증진하게 될 것으로 전망된다.

 우석제 안성시장은 우리시 재정의 어려움을 이해하고 특별조정교부금을 배분해 준 이재명 경기도지사에게 감사의 뜻을 표한 뒤 조속히 사업 추진을 통해 시민 여러분의 생활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우 시장은 이어 앞으로도 지속적인 사업건의를 통해 더 많은 국·도비를 확보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강한 의지를 밝혔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