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1개 시‧군 지역화폐

경기도의 ‘새해 달라지는 행정제도‧시책’

 경기도가 올해부터 달라지는 도의 주요 행정제도와 시책을 27일 공개했다. 주요내용을 보면 31개 시·군 전역에서 경기지역화폐가 발행되고, 이를 기반으로 도내 거주 만 24세 청년에게 연간 100만 원의 청년배당금이 지급된다. 또 도가 만 18세가 되는 청년들에게 국민연금 최초 가입비 9만원과 출산가정에 50만원의 산후조리비도 지원한다.

 

경기지역화폐 도입

소상공인 매출증대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경기지역화폐가 31개 시·군 전역에서 발행된다. 지역화폐는 지역상권을 살리기 위해 만들어진 대안화폐다.


청년기본소득(청년배당)

청년 복지향상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내년 만 24세가 되는 청년에게(경기도에 3년 이상 주민등록을 두고 계속 거주) 1인당 연간 100만원의 청년기본소득(청년배당)이 지역화폐로 지급된다.


생애 최초 경기청년 국민연금 지원

18세가 되는 청년에게 국민연금 최초가입 보험료 9만원을 도가 지원한다. 올해 지원대상은 15만여 명이다.


경기도 산후조리비 지원

내년 1월부터 신생아 출생일 기준으로 1년 이상 도에 거주한 부모에게 소득 수준과 관계없이 50만원 상당의 산후조리비가 지역화폐로 지원된다.


초등학생 치과주치의 사업

도는 영구치가 완성되는 초등학교 4학년을 대상으로 1명당 4만원씩 구강 검진료를 지원한다.

      

학교 밖 청소년 급식비·교통비 지원

학교 밖 청소년지원센터를 방문하는 청소년을 대상으로 2월부터 111만원의 급식비가 지원된다. 역시 2월부터 교통카드를 충전하는 방식으로 1인당 월 3만원의 교통비도 지원된다.


대학생 학자금 대출이자 지원대상 확대

학자금생활비 대출이자 지원 대상이 대학생과 대학졸업 후 2년 이내 미취업자에서 대학원생과 대학원 졸업 후 2년 이내 미취업자까지 확대된다.


경기도 중학교 신입생 교복 지원

도내 소재 중학교 신입생 중 교복을 입는 학교에 입학하는 학생에게 교복이 현물로 무상 지급된다. 지원 단가는 1인당 30만원이다.


도내 모든 공립유치원과 초등학교 교실에 공기정화설비 설치

경기도교육청은 도내 공립유치원 2450개 교실과 초등학교 26798개 교실, 특수학교 669개 교실에 공기정화장치를 새로 설치한다.


일본군 성노예 피해자 생활안정지원금 인상

일본군 성노예 피해자 할머니들에게 지급하는 생활안정지원금이 기존 1인당 월 200만원에서 월 300만원으로 인상된다.


닥터헬기 도입

올해 중 24시간 상시운영이 가능한 닥터헬기가 경기남부권역외상센터(아주대병원)에 배치된다. 닥터헬기는 응급 처치와 가벼운 수술이 가능한 것은 물론 각종 구조장비까지 탑재할 수 있다.


도립 의료병원 수술실 CCTV 운영 확대

도립의료원 산하 6개 병원 중 안성병원에서 처음 시행에 들어간 수술실 내 CCTV 운영을 올 3월 수원, 의정부, 파주, 포천, 6월까지 이천까지 확대한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